1

 

 

영도 남항동의 골목길.

도로변이 아니라 눈에 띄지는 않지만 지도를 보면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다.

 

 

 

* Instagram @coffeemimi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"시크하지만 따뜻하신 사장님, 커피 너무 맛있습니다"

 

 

 

 

아름다운 안개 드라이플라워

 

 

 

 

"삶은 짧다. 당신의 꿈을 살고 당신의 열정을 공유하라"

-파울로 코엘료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곳곳에 놓여있는 고양이 사진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"홍시여, 이 사실을 잊지 말게. 너도 젊었을 때는 무척 떫었다는 걸"

-나쓰메 소세키

 

 

 

 

서면 카페 사르르의 초코치즈롤.

진하고 부드럽고 적당히 달콤한 케익.

 

 

 

 

카페라떼 ₩4,500

 

 

 

 

아메리카노 ₩3,500

오늘의 커피는 에티오피아 로미 타샤.

 

둘 다 맛이 아주 훌륭하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"과거에 먹이를 주지 마라"

-오구라 히로시

 

 

 

 

냅킨에 있던 스티커가 예뻐서 테이블에 살짝 붙여보았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"그 사람에 대해 말하는 것만으로도 행복해 지는 것,

말하면 말 할수록 사무치게 그리워 지는 것,

그것이 사랑이다"

-김성원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카페 곳곳에 사장님의 손길이 안 닿은 곳이 없어 보였던,

(사진엔 없지만) 화장실까지도 예뻤던 보석같은 카페.

 

 

 

 

카페 앞 데크의 길고양이 밥그릇.

 

 

 

 

카페 바로 옆의 가게에서도 고양이들이 밥을 먹고 있다.

 

 

 

 

힘들게 매달려서 도대체 뭘 하고 있는건지.

 

 

 

 

시끄럽게 해서 미안. 하던 일 계속 하렴.

 

 

 

 

찹찹찹.

 

역시 기승전고양이.

 

 

 

 

味美 COFFE mimi

fresh roasted coffe

 

 

[틸밥차와 똥고양이]

* http://catilda.tistory.com

* Instagram @bammeri

 






  • 나비 2015.12.04 01:28 신고

    아주 멋있는 카페네요.
    부산가면 꼭 들르고 싶다는...
    냥이들도 이뻐요(o^^o)。

위로가기

POWERED BY TISTORY. THEME BY ISHAIIN